UPDATE : 2019.9.11 수 15:20
기사 (전체 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창간30주년] [창간30주년] 부천신문 창간 30주년 기념축사
[부천신문] 오정농협 조합장 조원호입니다. 부천신문의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부천신문은 지난 30년간 부천시민과 함께 호흡하며 지역의 건강한 여론을 형성해 왔습니다.또한 부천지역의 정론지로서 다양하고 균형있는 보도를 통해 언제나 객관적이...
부천신문  2019-07-17
[창간30주년] [창간축사] 부천신문 창간 30주간을 축하합니다.
부천 발전의 동반자이며 건전한 비판과 조언으로 부천 시민을 대변하고 있는 부천신문의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부천의 균형 있는 발전을 위해 30년간 한길을 묵묵히 걸어온 부천신문에 경의와 존경을 보냅니다. 언론은 지역공동체의 소통과 민주주...
부천신문  2019-07-12
[창간30주년] [창간축사] 부천신문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자유한국당 부천원미갑 당협위원장 이음재입니다.부천신문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창간한 지 어언 30주년이 됐다니 축하와 함께 존경의 마음이 앞섭니다.권순호 대표님을 비롯한 임직원 여러분, 그리고 부천시의 애독자 여러분께도 감사...
부천신문  2019-07-11
[창간30주년] [창간축사] 존경하는 부천신문 독자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더불어민주당 부천원미(을) 국회의원 설 훈입니다.먼저 부천신문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지난 30년간 올바른 언론으로서의 역할을 위해 애써 오신 권순호 대표님과 부천 지역 곳곳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하기 위해 불철주야 뛰고 ...
부천신문  2019-07-10
[창간30주년] [창간축사] 부천신문의 창간 30주년을 축하합니다.
부천신문의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창간 이후 부천시민의 눈과 귀가 되어 정확한 사실과 정보를 전달하는 정론지로서의 곧은길을 묵묵히 걸어온 부천신문은 우리 부천을 대표하는 자랑스러운 언론입니다. 특히 빠르고 정확하게, 공정한 사실을 전달...
부천신문  2019-07-09
[창간30주년] [창간축사] 부천신문에 아낌없는 찬사를 보냅니다.
안녕하세요? 국회의원 원혜영입니다.부천신문의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정통 지역신문으로서 30년이라는 오랜 기간 동안 부천시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 온 부천신문에 아낌없는 찬사를 보냅니다. 권순호 대표님과 임직원 여러분, 그리고 무엇보다 ...
부천신문  2019-07-09
[창간30주년] [창간축사] 「부천신문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안녕하십니까, 더불어민주당 부천 소사 지역 국회의원 김상희입니다.「부천신문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아울러 지역 언론의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현장을 누비며 동분서주해 오신 부천신문사 권순호 대표님을 비롯한 모든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에 ...
부천신문  2019-07-09
[창간30주년] [창간축사] 부천신문 창간 30주년
안녕하십니까.더불어민주당 부천원미갑 국회의원 김경협입니다. 정론직필의 창간정신을 바탕으로 현장중심, 시민중심의 소식을 전하며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부천 언론의 든든한 버팀목이자 끊임없는 개척자 정신을 유지하고 있는 부천신문의 창간 30주년을 진심으로 ...
부천신문  2019-07-09
[창간30주년] [창간축사] 「부천신문 창간 30주년」을 축하합니다 !
부천신문 창간 30주년을 87만 부천시민과 함께 축하합니다. ‘부천의 최초, 부천의 대표 신문을 다짐’하며 출발한 부천신문 정론직필의 길, 30년이 되었습니다.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30년간 시민의 알권리 충족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달려오신...
부천신문  2019-07-09
[창간30주년] 권순호 대표발행인 [창간 30주년 기념사]
[부천신문] 예로부터 30세는 이립(而立)_마음이 확고하게 도덕 위에 서서 움직이지 않는 나이, 또는 30세 천관이라 하여 벼슬을 하여 관직에 나감을 의미하기도 하듯 30이라는 숫자는 비로소 무엇인가 이룰수 있는 시간을 의미하는 것은 아닐까 합니다.저...
권순호 대표발행인  2019-07-08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84번길 28 씨티원빌딩 3층
대표전화 : 032-321-7400  |  팩스 : 032-329-1980  |  E-mail : puchonnp@chol.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0688  |   등록일 : 2013년 6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 권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경
Copyright © 2019 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