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7 수 11:41

내 몸에 마술이 펼쳐지는 매직 핫 요가 탄생

부천 중동에 세계 최초로 매직 핫 요가 1호점 개점7월 1일 오픈식 가져 부천신문 l승인2011.07.06l조회수 : 567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지난 1일 중동에 1호점을 개점한 매직핫요가 개점식 테이프 컷팅장면
지난 1일 부천 중동(코스모폴리탄 5층)에 세계 최초라 할 수 있는 신개념 웰빙케어센터인 매직 핫 요가 1호점이 탄생했다.
이날 개점식에는 (주)오벨코리아 권오산대표이사와 인터테크(주) 안도영 대표이사를 비롯 100여명의 축하객이 참석한 가운데 개점식을 가졌다.
이날 개점식에서 권순호대표(현재 부천신문 발핼인)는 인사말을 통해 “매직핫요가는 내 몸에 마술이 펼쳐지는 것으로 지친 현대인들의 심신을 다스리고 건강한 라이프 사이클을 위해 에코이온시스템 도입으로 코팅한 최상의 스튜디오 제공과 전문 에코테라피시스템을 추구하는 신개념 웰빙케어센터이다.”며 ‘현대 도시민들은 혼탁한 환경과 과도한 정신적인 스트레스속에서 심신이 지쳐가고 있으며 크고 작은 질병을 안고 살아가고 있어 그들의 심신을 제생 치유시키며 더 나아가 아름다움까지도 줄 수 있는 놀라운 마법이 일어나는 곳이다”고 말했다.
또 권순호대표는 “매직핫요가는 메인 핫요가와 음이온과 산소수의 만남으로 인해 메디칼의 기능인 치유와 건강의 요소를 만들어낸 것이다”며 “약 5-6년 전에 평소에 잘 알던 지인과 운동을 나갔는데 드라이버 거리가 260 -270여 미터가 나가 길래 운동이 끝난 후에 도대체 비결이 무엇이냐고 물었더니 오래전부터 요가를 해왔다고 해서 요가에 관심을 가지고 작년에 핫요가가 부천에 여기저기에 개점을 하기에 찾아가 요가실 안 공기오염의 심각함도 보고, 또 운동 후 먹는 생수 역시 위생관리가 잘 되지 않는 점을 보고, 핫요가에서 가장 중요한 점이 요가 시스템과 공기와 물인데 그 핵심요소들이 방치되어 있는 것을 보고 공기와 물을 찾기 시작했으며 그러다가 우연히 지인의 소개로 오벨코리아의 권사장과 인터테크의 안사장을 만나 직접 체험을 한 후 매직핫요가를 탄생시키기에 이르렀다”고 매직 핫요가를 개점하게된 동기를 들려줬다.
권순호대표는 “최근 언론보도에 따르면 과거에는 산골이나 농어촌에서 장수하는 사람들이 많았으나 현대사회에는 의료시설이나 각종 건강관리 시스템이 잘 발달된 도심지에서 장수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통계가 나왔다”며 이것은 그만큼 도심에 사는 사람들이 건강을 지킬려는 노력을 많이 하고 있다는 것을 입증해 주는 것으로 매직핫요가 또한 도심중심으로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와함께 중소기업 제품과 핫요가의 만남이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새로운 지평을 열어나갈 것이라며 부천신문사에서 10여 년 전부터 부천에는 농수산물이 없고 중소기업이 많은 관계로 그 지역에서 생산한 제품은 그 지역에서 소비해야 한다는 산지산소운동을 하고 있는 바 매직핫요가를 지역 기업체와 연계하여 부천본점을 중심으로 전국 프렌차이즈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매직핫요가는 뜨겁지 않은 스튜디오에서 다양한 무.유산소를 결합시킨 운동을 통해 인체의 온도를 끌어 올려 노폐물 배출을 시키며 일반적인 운동의 3~4배 이상의 빠른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또 매직핫요가는 유해물질에서 해방된 숲에 있는 느낌처럼 상쾌한 심신의 여유와 진정한 휴식을 누릴 수 있으며 세포재생능력을 활성화시켜주는 산소수를 접목시켜 혈액을 정화, 건강과 면역력을 증강시켜 준다.
문의:Tel 1577-7168
WWW.매직핫요가.com

부천신문  puchonnp@chol.com
<저작권자 © 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84번길 28 씨티원빌딩 3층
대표전화 : 032-321-7400  |  팩스 : 032-329-1980  |  E-mail : puchonnp@chol.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0688  |   등록일 : 2013년 6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 권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경
Copyright © 2019 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