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9 금 19:46

김상희,설훈,원혜영,김경협 당선 확정

부천지역 4개 선거구 더 민주 또 싹쓸이 장상옥 기자 l승인2016.04.14l조회수 : 227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방송3사 출구조사 방송 장면.

[부천신문]20대 국회의원을 선출하는 4.13총선에서 소사 김상희,원미을 설훈,원미갑 김경협,오정 원혜영 후보가 승리자가 됐다. 이로써 부천지역 4개 선거구는 현역 국회의원 4명이 다시 장악했다. 14일 새벽 3시반경에 개표가 100% 완료 됐다.

소사 김상희 후보는 4년만에 리턴 매치를 벌인 새누리당 차명진 후보에 완승했다.

민주당 김상희 후보는 득표율 43.75% 4만6천639표를 얻었다.2위 새누리당 차명진 후보는 36.86% 3만9천296표를 얻었다. 국민의당 김정기 후보는 16.99% 1만8천121표,정의당 신현자 후보는 2.38% 2천545표를 각각 획득했다.

원미을 더 민주 설훈 후보는 새누리당 이사철 후보를 눌러 4선 고지에 올랐다.

설훈 후보는 42.84%인 5만1천198표를 얻어 당선됐다. 새누리당 이사철 후보는  4만7천929표 35.90%의 득표율을 보였다. 국민의당 이승호 후보는 19.86%인 2만5천519표를 얻어 선전했다. 민중연합당의 백현종 후보는 1.37%인 1천841표를 얻는데 그쳤다.

원미갑 더 민주당 김경협 후보는 새누리 이음재 후보를 큰 격차로 눌러 재선에 성공했다.

김경협 후보는 42.43% 3만1천582표를 얻어 1위에 올랐다. 새누리당 이음재 후보는 34.65%인 2만5천788표를 획득 2위를 했다. 국민의 당 황인직 후보는 22.91% 1만7천55표를 얻어 첫 도전만에 큰 수확을 걷었다.

오정 더 민주 원혜영 후보는 새누리 안병도 후보를 누르고 5선 고지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원혜영 후보는 5선 고지를 달성, 당 중진으로 20대 국회 요직에 기용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더 민주당 원혜영 후보가 44.78% 3만5천559표를 얻어 압도적인 승리를 거뒀다. 새누리당 안병도 후보 31.12%인 2만4천710표를 얻었다. 국민의당 서영석 후보는 21.80%인 1만7천310표를, 정의당 구자호 후보는 2.28%인 1천818표를 각각 얻었다.

부천시의회 바선거구 보궐선거에선 더 민주당 강병일 후보가 당선됐다.


장상옥 기자  sangok007@naver.com
<저작권자 © 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상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84번길 28 씨티원빌딩 3층
대표전화 : 032-321-7400  |  팩스 : 032-329-1980  |  E-mail : puchonnp@chol.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0688  |   등록일 : 2013년 6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 권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경
Copyright © 2019 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