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6.16 일 22:22

봄이 진짜 왔나 봄

원미산 진달래 꽃 보러 갔는데 사람들이 꽃이더라는... 김종미 기자 l승인2019.04.07l조회수 : 128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부천신문] 15만 그루의 진달래가 장관을 이룬 원미산 진달래축제 이틀째인 오늘 4월 첫주 내내 기승을 부리던 꽃샘추위도 봄의 전령에는 속수무책인 항복인 모양이다. 

▲ 원미산 진달래축제_축제장 가는길

햇볕도 좋고 공기도 좋아 '봄옷 입는 마을, 노래가 피어나는 축제' 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올해의 진달래 꽃을 보기위해 나섰다.

▲ 원미산 진달래축제_축제장 가는길
▲ 원미산 진달래축제_진달래 동산

전철역에서부터 사람들에 치여 떠밀려 가다보니 부천종합운동장을 품고있는 듯한 모양의 원미산자락은 온통 분홍빛과 사람들, 사람들, 사람들, 사람들.

▲ 원미산 진달래축제_종합운동장
▲ 원미산 진달래축제_부천FC1995 이벤트

같은 날 경기가 있는 부천FC1995는 각종 선물과, 체험 등의 이벤트들 준비했고 축제 주최측에서도 다양한 행사가 진행되고 있었다.

▲ 원미산 진달래축제_추억의 달고나
▲ 원미산 진달래축제_어린이 승마체험

사람들에 치어 정작 꽃은 제대로 못보고 사람들만 구경하고 왔지만 언제나 꽃보다 아름다운건 사람, 그중에서 작은사람이 아름다운건 언제나 진리다.

▲ 원미산 진달래축제_축제인파
▲ 원미산 진달래축제_축제무대
▲ 원미산 진달래축제_축제무대

김종미 기자  jong8801@gmail.com
<저작권자 © 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84번길 28 씨티원빌딩 3층
대표전화 : 032-321-7400  |  팩스 : 032-329-1980  |  E-mail : puchonnp@chol.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0688  |   등록일 : 2013년 6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 권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경
Copyright © 2019 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