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9 금 19:46

만화박물관, 체코만화가 초청 워크숍 개최

오는 29일, 30일, 초등생 대상 엽서 만들기, 자석 만들기 등 진행 김미경 기자 l승인2019.06.24l조회수 : 60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부천신문] 한국만화박물관이 오는 29일과 30일 체코 대표 만화가인 벤둘라 할란코바(Vendula Chalankova 1981~)와 함께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만화 워크숍을 진행한다.

▲ (왼쪽위부터)벤둘라 할란코바 / 자석 만들기 / 엽서 만들기

만화 워크숍은 벤둘라 할란코바 작가의 그림체로 그린 <헨젤과 그레텔> 만화를 모티브로 하여 체코 만화를 보다 흥미롭게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오후 2시에는 엽서 만들기 수업이, 오후 4시에는 자석 만들기 수업이 29일과 30일 각각 1시간씩 2회, 한국만화박물관 창의교육실에서 진행되며 참가자에게는 작가의 사인 엽서가 증정될 예정이다.

이번 워크숍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며, 참가 신청은 6월 24일부터 한국만화박물관 홈페이지 만화상상아카데미에서 접수한다. 신청 인원 미달 시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주한체코문화원의 초청으로 한국을 찾는 벤둘라 할란코바는 체코 대표 만화가 중 한 명이다.

작가는 <스턴트 아티스트처럼 사는 것(2005)>, <설탕과 날씨(2009)>, <왜 너는 직장을 다니는 남자들 같지 않니?(2015)> 등 다수의 만화책을 출판과 체코뿐 아니라 오스트리아, 슬로바키아 등 저명한 미술관, 갤러리에서 전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은 체코 만화의 100년 역사 <그 시기, 각기 다른 곳에서> 전시의 부대행사로, 해당 전시는 한국만화박물관 제2기획전시실에서 8월 4일까지 계속된다.


김미경 기자  kimk1127@nate.com
<저작권자 © 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84번길 28 씨티원빌딩 3층
대표전화 : 032-321-7400  |  팩스 : 032-329-1980  |  E-mail : puchonnp@chol.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0688  |   등록일 : 2013년 6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 권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경
Copyright © 2019 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