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5 금 19:56

[청와대 소식] 文대통령, 주한대사 6명 신임장 받아

싱가포르·필리핀·브루나이·콜롬비아·불가리아·니카라과 대사 권순호 대표발행인 l승인2019.08.21l조회수 : 46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부천신문]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 2시 청와대 백악실에서 우리나라에 새로 부임한 6명의 신임 주한 상주대사들로부터 신임장을 받는다.

신임장은 파견국의 국가 원수가 새로운 대사에게 수여한 신임장을 주재국 정상에게 전달하는 의식으로 파견국 원수를 대신해서 모든 권한과 책임을 가진 인물임을 보증하는 문서다.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5월 31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주한대사 신임장 제정식을 마친 후 대사들과 함께 환담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이날 문 대통령에게 신임장을 전달하는 신임장 전달식에 참석하는 상주 대사 6명은 ▲노에 알바노 웡(68) 주한 필리핀대사 ▲펭에란 하자 누리야 펭에란 하지 유소프(56) 주한 브루나이대사 ▲후안 카를로스 카이사 로세로(43) 주한 콜롬비아대사 ▲페트코 드라가노프(61) 주한 불가리아대사 ▲웬디 카롤리나 팔마 데 백포드(35)  주한 니카라과대사 ▲에릭 테오 주한 싱가포르대사다. 

문 대통령은 6개국 대사를 각각 별도로 만나 신임장을 전달받고 기념촬영을 한 뒤, 방을 옮겨 10분간 환담을 나누게 된다.


권순호 대표발행인  kwons-h@newsn.com
<저작권자 © 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순호 대표발행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84번길 28 씨티원빌딩 3층
대표전화 : 032-321-7400  |  팩스 : 032-329-1980  |  E-mail : puchonnp@chol.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0688  |   등록일 : 2013년 6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 권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경
Copyright © 2019 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