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하변의 법률이야기] 야간 왕복 6차선 대로 무단횡단 사망사고 – 운전자 무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왕복 6차선 대로에서 밤에 검정색 계통의 옷을 입고 무단횡단을 하던 보행자를 치어 사망케 한 경우 운전자가 전방주시의무를 다했더라도 무단횡단 하던 보행자를 발견하기 어려웠던 점 등을...
부천신문  2020-04-02
[하변의 법률이야기] 보험사 설명의무 vs 가입자 고지의무 – 보험사 설명의무가 더 책임 무거워(○)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보험은 가입자의 고지의무, 통지의무와 보험사의 설명의무 등 여러 의무가 있고 이를 제대로 지키지 않았다면 불이익을 받을 수 밖에 없는데요. 최근 보험사의 설명의무와 가입자의 고지의무가...
부천신문  2020-03-24
[하변의 법률이야기] 공동사업자 명의대여 후 탈퇴 – 명의 대여자로서의 책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공동사업을 위해 자신의 명의를 대여해 주어 거래처로 하여금 명의 대여자가 사업자인 줄 믿고 계약을 맺게 하고 이후 공동사업자를 탈퇴했더라도 이를 거래처에 고지하지 않았다면 명의 대여...
부천신문  2020-03-12
[하변의 법률이야기] 양자간 명의신탁한 부동산 반환 거부 – 횡령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민사 판례에서는 명의신탁한 부동산의 실소유자는 명의수탁자로부터 명의신탁한 부동산을 돌려받을 수 있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명의수탁자가 부동산을 돌려주지 않는다면 명의수탁자를...
부천신문  2020-03-04
[하변의 법률이야기] 어린이집 교사 통솔 아래 횡단보도 건너다 교통사고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어린이집 교사 통솔 아래 횡단보도를 건너다 아이가 교통사고를 당했다면 어린이집 측에 그 책임을 물을 수 있을까요?이에 대하여 영유아가 어린이집에 도착한 순간부터 어린이집 원장과 교사...
부천신문  2020-02-26
[하변의 법률이야기] 목줄 안 채운 반려견 신호위반 차량 교통사고 – 운전자 70% 책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목줄을 하지 않은 반려견이 횡단보도를 뛰어 건너다 신호위반한 차량에 치어 사망했다면 과실비율이 어떻게 될까요?이에 대하여 목줄을 채우지 않은 견주에게 30%의 운전자에게 70%의 과...
부천신문  2020-02-19
[하변의 법률이야기] 상속시 장남 기여분 인정되더라도 다른 형제 유류분은 보장되어야(○)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피상속인은 유언 또는 증여에 의하여 자기 재산을 생전이나 또는 사후에 자유로이 처분할 수 있지만, 유족을 위해 일정액을 남겨두어야 합니다. 유족을 위해 일정액을 남겨두는 것을 유류분...
부천신문  2020-02-12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추완항소 기간의 시작점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추완항소는 당사자가 책임질 수 없는 사유로 인해 불변기간을 준수할 수 없었던 경우 그 사유가 없어진 후 2주일 내에 항소를 제기할 수 있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그 사유가 없어진, 추...
부천신문  2020-02-05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긴급피난성(○) 음주운전 무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연말연시 각종 송년회와 신년회 약속들이 마무리되어가고 있는데요. 맥주 한잔이라도 마셨을 땐 꼭 대리운전 기사님을 불러야 하는 거 다들 아시죠?좋은 대리운전 기사님을 만나면 좋으련만 ...
부천신문  2020-01-22
[하변의 법률이야기] [벌률칼럼] 도로교통법위반(사고 후 미조치)(○)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주차된 차량과 부딪힌 후 본인의 차량이 움직이지 않자 차량을 그대로 세워두고 연락처만 남긴채 현장을 떠났다면 모든 조치를 취했다고 볼 수 있을까요?이에 대하여 해당 도로가 2차선 도...
부천신문  2020-01-15
[하변의 법률이야기] 통상부양 수준으로 배우자 장기간 간병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상속인이 피상속인 사망전에 특별히 부양하거나 피상속인의 재산 유지 또는 증가에 특별히 기여한 바가 있다면 상속분에 기여분을 더 인정받을 수 있는데요. 이와 관련하여 아내가 남편을 수...
부천신문  2020-01-08
[하변의 법률이야기] SNS 통해 알게된 여성의 남친 행세하며 합성사진 유포 – 실형(○)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SNS를 통해 알게 된 여성의 남자친구 이름과 비슷한 이름으로 남자친구 행세를 하며 해당 여성의 사진에 다른 여성의 나체사진을 합성해 인터넷에 유포 했다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으로 1심에서...
부천신문  2019-12-25
[하변의 법률이야기] 부동산 매도인이 잔금기일 전 부동산담보대출 – 배임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부동산을 팔기로 계약한 후 계약금, 중도금까지 받은 매도인이 해당 부동산을 아내 명의로 이전하고 해당 부동산을 담보로 대출까지 받았다면 어떤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을까요?이에 대하여...
부천신문  2019-12-18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보행자도로서 자전거 타다 행인 충돌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길을 걷다 자전거도로가 아닌 보행자 도로임에도 자전거를 타고 위험하게 지나가는 자전거를 많이들 보셨을 거라 생각합니다.이와 관련하여 보행자도로에서 자전거를 타고 가다 행인과 충돌하여...
부천신문  2019-12-11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부하 여직원 손 만진 행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술자리에서 부하 여직원의 손을 잡고 주물러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사안에 대하여 손은 그 자체만으로 성적 수치심이나 혐오감을 일으키는 신체부위라고 보기 어렵다고 판단한 판례를 소개해...
부천신문  2019-12-04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음식점 손해배상책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식당에서 주류판매원이 회수하던 빈병이 쏟아지면서 깨진 파편에 맞아 손님이 부상당했다면 그 손해배상 책임은 누구에게 있을까요?이에 대하여 손님에 대한 보호의무와 주의의무를 다하지 못한...
부천신문  2019-11-27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공무원 퇴직수당 – 이혼 시 재산분할 대상(○)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공무원은 퇴직 시 퇴직급여(퇴직연금)과 퇴직수당을 받는데요. 퇴직연금의 경우 이혼한 배우자가 공무원연금법에 따라 요건에 충족된다면 분할청구를 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퇴직수당은 이혼...
부천신문  2019-11-20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음주운전 헌법소원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기소유예란 범죄 혐의는 인정되지만, 범행 후 정황이나 범행 동기·수단 등을 참작해 검사가 재판에 넘기지 않고 선처하는 처분으로 불기소 처분에 해당하지만 실질적으로 유죄를 인정하는 것...
부천신문  2019-11-13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재결합 공무원연금 분할지급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공무원인 배우자가 공무원으로 재직한 기간 중 혼인 기간이 5년 이상인 경우 그 배우자와 이혼하더라도 공무원연금법상 요건이 충족된다면 퇴직연금 또는 조기 퇴직 연금을 분할하여 받을 수...
부천신문  2019-11-06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공인중개사무소 양도 후 인근에서 영업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공인중개사무소를 양도하며 양수도계약을 체결해 권리금을 받았음에도 인근에서 공인중개사무소를 계속 영업하는 것은 경업금지의무 위반에 해당되므로 권리금을 돌려줘야 한다고 판단한 판례를 소개...
부천신문  2019-10-3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84번길 28 씨티원빌딩 3층
대표전화 : 032-321-7400  |  팩스 : 032-329-1980  |  E-mail : puchonnp@chol.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0688  |   등록일 : 2013년 6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 권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경
Copyright © 2020 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