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8.23 금 10:53
기사 (전체 10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사고 후 미조치는 도로교통법위반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교통사고를 냈지만 교통사고 정도가 경미하다고 해서 그 자리를 바로 떠나도 될까요?이에 대하여 교통사고의 경중, 피해자의 추격 여부 등과 상관없이 사고 후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은 ...
부천신문  2019-08-21
[하변의 법률이야기] 대출받을 수 있게 해주겠다는 약속받고 체크카드 대여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전자금융거래법에 따르면 체크카드와 같은 접근매체를 양도·양수하거나 대가를 받고 대여하는 경우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습니다.그렇다면 대출이 어려운 ...
부천신문  2019-08-13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정신장애 2급 장애인 휴대전화 가입계약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정신장애 2급으로 지적·판단 능력이 5~6세 유아 수준인 장애인에게 통신사 휴대전화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도록 친구가 시킨 경우 이 계약은 유효할까요?이에 대하여 해당 휴대전화 서비스...
부천신문  2019-08-07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권리금 회수기회 보호의무 위반 사항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임차인이 신규임차인을 물색하여 주선하려고 했으나 임대인이 정당한 이유 없이 이를 거부했다면, 신규임차인이 특정되지 않았더라도 임대인은 임차인의 권리금 회수기회 보호의무 위반을 이유로...
부천신문  2019-07-24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명의신탁한 부동산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대법원은 2002. 9. 명의신탁약정은 부동산실명법상 무효이지만 약정 자체가 선량한 풍속이나 기타 사회질서에 어긋나지 않는다며 차명 부동산에 대해 등기명의인이 아닌 원래 소유자의 소...
부천신문  2019-07-17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국민연금 분할신청 가능(○)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 변호사입니다. 이혼 시 재산분할 합의하며 더 이상 재산분할 청구하지 않겠다고 조정조서를 작성했더라도 국민연금에 대하여 명시적으로 정한 바가 없다면 이혼 배우자의 국민연금을 분할신청 할 수 있다고...
부천신문  2019-07-10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음주측정 불응은 운전면허 취소(○)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술에 취한 상태에서 운전했다고 인정할 만한 상당한 이유가 있음에도 경찰의 음주측정에 응하지 않은 경우 운전면허를 취소한 처분이 적법하다고 판단한 판례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대구지방법원...
부천신문  2019-07-03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혼인파탄 사유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이혼소송에서는 혼인 파탄의 사유가 무엇인지 그리고 그 책임은 누구에게 있는지가 중요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혼인관계 파탄의 근본적이고 주된 책임은 배우자와의 잠자리를 거부하고 대화를 ...
부천신문  2019-06-26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회식 후 동료의 음주운전 사고차 동승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회식 후 음주운전을 한 동료 직원이 운전한 차량에 동승하였다 교통사고를 당한 경우도 업무상재해에 해당할까요?이에 대하여 해당 회식이 사업주의 지배·관리 하에 이루어졌으며, 사업주의 지...
부천신문  2019-06-19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해외여행 중 여행사 과실로 인한 부상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작년 겨울 미국의 유명 관광지이자 추락사고가 끊이지 않는 그랜드캐니언에서 한국 대학생이 추락하여 어마어마한 국내후송비를 지급할 여력이 되지 않아 모두의 도움을 받아 국내로 호송된 사건...
부천신문  2019-06-12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임차권등기명령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주택임대차보호법상 대항력(주택인도+전입신고)과 확정일자를 갖추면 보증금에 대하여 다른 채권자보다 우선하여 변제받을 수 있는 권리가 생기는데요.임대차기간이 만료되어 이사를 해야 하는데...
부천신문  2019-06-04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임대차계약기간 만료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임대차기간 5년을 초과했는지 여부와 무관하게 법이 정한 요건을 충족하면 임대인은 임차인에 대해 권리금 회수기회 보호의무를 부담한다고 판단한 판례가 나와 소개해드리겠습니다(대법원 201...
부천신문  2019-05-29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부동산 매매대금 부풀려 사기대출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사기죄에는 사기로 인한 이득액(편취한 금액)에 따라 형법상 사기와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상 사기로 나누어집니다. 특경법상 사기는 말 그대로 이득액이 크기 때문에 가중처벌하는 ...
부천신문  2019-05-22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의료사망사고 의료진 책임 인정?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 변호사입니다.의료사고로 사망한 환자에 대하여 소송을 통해 의료진의 책임이 일부 인정됐다면 병원 측은 의료비를 유족에게 청구할 수 없다고 판단한 판례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대법원 2015다64551...
부천신문  2019-05-15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공인중개사무소 양도 후 인근에서 영업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공인중개사무소를 양도하며 양수도계약을 체결해 권리금을 받았음에도 인근에서 공인중개사무소를 계속 영업하는 것은 경업금지의무 위반에 해당되므로 권리금을 돌려줘야 한다고 판단한 판례를 소개...
부천신문  2019-05-08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음주사고 발생 시 잠든 동승자 과실(30%)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변호사입니다. 음주운전을 한 사람은 당연히 민·형사상 소송을 피해갈수 없습니다. 그렇다면 동승자는 어떨까요? 동승자 또한 형사상 방조죄로 처벌받을 수 있으면 민사상 책임 또한 있습니다. 이와 관련...
부천신문  2019-05-03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가정폭력 112신고된 집에 영장없이 경찰관 진입
안녕 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 변호사 사무실입니다. 가정폭력 112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아무런 인기척이 없어 집 안으로 들어갔다가 경찰관이 폭행을 당한 사안에서 영장 없이 진입한 것은 적법한 공무집행이 아니므로 공무집행방해로 볼 수 없...
부천신문  2019-04-23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상가건물 임대차보호법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하정미 변호사입니다. 최근 상가건물임대차보호법이 자주 개정되고 있습니다. 핵심만 정리해드릴테니 이것만은 기억하십시오. 1. 상가건물 임대차보호법 적용범위 원칙적으로 상가건물 임대차 보증금이 아래 표와 같이 각 지...
부천신문  2019-04-16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부동산 증여 약속 담보대출? 배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하정미 변호사 사무실입니다.부동산을 증여한다고 서면으로 약속한 후 소유권이전등기를 해주지 않고 해당 부동산을 담보로 대출을 받았다면 이는 배임죄에 해당한다고 판단한 판례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대법원 2016도193...
부천신문  2019-04-09
[하변의 법률이야기] [법률칼럼] 회사 부당요구에 홧김에 '그만두겠다'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 민법 제107조에서는 진의 아닌 의사표시 즉, 의사표시를 한 본인이 진의가 아닌 것을 알고 한 의사표시는 진의가 아니더라도 원칙적으로 효력이 있지만, 만약 그 의사표시를 들은 상대방이 진...
부천신문  2019-03-29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84번길 28 씨티원빌딩 3층
대표전화 : 032-321-7400  |  팩스 : 032-329-1980  |  E-mail : puchonnp@chol.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0688  |   등록일 : 2013년 6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 권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경
Copyright © 2019 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