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4 금 16:09
기사 (전체 7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하변의 법률이야기] 5일 동안 236회 협박 문자폭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공포심이나 불안감을 유발하는 전화나 문자를 반복적으로 보내면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으로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이러한 문자메시지를 받은 사람이 몇...
부천신문  2018-12-11
[하변의 법률이야기] 건물매매 시 안전진단 D등급 지정사실 고지 X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일전에 ‘나의 아저씨’라는 드라마에서 이선균 배우님이 건물의 안전을 진단하는 업종에 종사하는 사람으로 나왔었는데요. 건물을 매매할 때 여러 가지 확인해야 하는 부분들이 있지만, 건물의 안전...
부천신문  2018-12-04
[하변의 법률이야기] 고객이 반환 거부한 렌터카 몰래 견인 – 절도죄(○)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고객이 렌터카 반환을 거부하여 렌터카 회사에서 렌터카를 몰래 견인해 가도 될까요?이와 관련하여 고객이 점유하고 있는 렌터카를 점유자의 의사에 반해 점유를 배제하는 행위 즉 견인해간 행위는 절도에 해당한...
부천신문  2018-11-27
[하변의 법률이야기] 해고 구두통지는 근로복지법 위반!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근로기준법에 의하면 해고는 구두로 해고를 통지했다고 해고가 되는게 아니라 해고사유와 해고시기를 기재하여 서면으로 통지해야 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구두통지로 해고 했다면 근로기준법 위반으로 ...
부천신문  2018-11-20
[하변의 법률이야기] 성범죄 피해자 진술의 증명력 가볍게 배척하면?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성범죄의 대부분이 어두운 밤이나 인적이 드문 곳, 가해자와 단둘이 있는 곳에서 발생하는 경우가 많아 피해자의 진술 외에 혐의를 입증할 만한 결정적 증거가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이와 관련하여 피해자가 처...
부천신문  2018-11-13
[하변의 법률이야기] 기지급 받은 해고예고수당 반환의무 없다.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근로기준법 제26조에 의하면 해고의 예고라는 규정이 있는데요. 이는 사용자가 근로자를 해고 하려면 적어도 30일전에 예고를 해야 하고 30일 전에 예고를 하지 않은 경우나 즉시해고를 하고자 한다면 30...
부천신문  2018-11-05
[하변의 법률이야기] 불법 방 쪼개기로 보증금 떼였다면?
안녕하세요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불법으로 방을 쪼갠 줄 모르고 해당 원룸에 세를 들었다 집이 경매로 넘어가 보증금을 떼였다면 계약 당시 임차인에게 이 사실을 제대로 알리지 않은 부동산 중개인에게도 보증금 일부를 물어줄 책임이 있다고 판단한 판례를 소...
부천신문  2018-10-29
[하변의 법률이야기] 점주 업무상 과실치상죄 성립 유무
안녕하세요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아이가 매장 안에 진열된 인테리어 소품을 만져 다쳤다면 점주에게 형사 책임을 물을 수 있을까요?이와 관련하여 사전에 위험 요소를 배제할 수 있으나 이를 게을리한 과실 등 업무상 주의의무를 위반하였으므로 업무상과실치상에...
부천신문  2018-10-15
[하변의 법률이야기] 몰카 가해자에 대한 위자료청구소송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상대의 불법행위로 인하여 물질적 혹은 정신적 피해를 입었다면 상대방에게 손해배상 청구의 소를 제기할 수 있습니다. 성범죄사건도 가해자에게 합의금을 받고 민형사상의 소를 제기하지 않겠다고 합의서를 작성한...
부천신문  2018-10-10
[하변의 법률이야기] 유산상속 못 받은 자녀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자녀가 여러 명 있지만 유언에 따라 한명에게만 상속재산을 전부 물려주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렇다면 이런 경우 망인의 채무에 대하여는 법정 상속비율에 따라 책임을 져야할까요?이와 같은 경우 상속을 받지 ...
부천신문  2018-09-28
[하변의 법률이야기] 별도로 위자료 청구소송 제기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배우자의 부정행위로 별거를 하며 별거 위자료 명목으로 아파트 소유권을 이전 받았으나, 그 후 이혼 및 재산분할 소송에서 해당 아파트에 대하여 위자료로 볼 증거가 없다고 보아 재산분할 대상에 포함 되어 ...
부천신문  2018-09-18
[하변의 법률이야기] 보이스피싱 통장 대여자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 일전에 제 블로그에 보이스피싱에 속아 자신의 통장 계좌번호를 알려주고 입금된 돈을 인출하여 전달해주었다면, 비록 속아서 계좌정보를 알려주고 돈을 인출하여 전달하였더라도 다른...
부천신문  2018-09-10
[하변의 법률이야기] 혼인취소 사유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교제 때부터 자신의 직업, 재력에 대하여 적극적으로 거짓말을 하고 부정행위, 사기행위를 한 상대방에 대하여 민법 제816조 제3호에서 정한 혼인의 취소 사유가 있다고 판단한 판례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 ...
부천신문  2018-09-02
[하변의 법률이야기] 대리모 통한 출산 계약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요즘 방영중인 ‘나도 엄마야’라는 아침드라마는 대리모라는 특별한 설정으로 이야기하고 있는데요(저희 어머니의 애정 프로그램임). 과연 우리나라에서 대리모는 적법한 것일 까요?이에 대하여 우리...
부천신문  2018-08-10
[하변의 법률이야기] 자전거도로에 갑자기 나타난 애완견 피하려다 중상 - 견주 배상 책임 70%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블로그를 통해 자전거도로에서 갑자기 나타난 애완견을 피하려다 넘어져 중상을 입은 사건에서 애완견 소유자에게 과실치상죄로 벌금을 선고한 판례를 소개해드린 적이 있는데요. 이와 유사한 사안으로...
김종미 기자  2018-07-23
[하변의 법률이야기] 사망 3일전 20살 연상녀와 혼인신고 – 연금 목적 혼인합의, 무효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장해보상연금을 받는 남성과 교류가 없던 여성이 남성 사망 3일 전 혼인신고를 했다면, 이 여성은 사망한 남성의 미지급 장해보상연금 차액 일시금을 받을 수 있을까요?이에 대하여 남성 사망 후...
부천신문  2018-07-13
[하변의 법률이야기] 타인 사칭하여 인터넷에 비방글 게시, 명예훼손(X)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만약 타인을 사칭하여 인터넷에 그 사람인 척 비방글을 올렸다면, 이 또한 명예훼손죄에 해당할까요?이에 대하여 명예훼손에 해당하려면 피해자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이 있어야 하므로 단순 사칭은...
부천신문  2018-07-06
[하변의 법률이야기] 비행기 지연 승객에게 문자·메일 통보(○), 공항에서 안내(X) – 손해배상 책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여름 휴가철이 다가오면서 해외여행을 준비하시는 분들이 많을 텐데요.해외여행을 많이 다녔다면 한번쯤 비행기가 지연되어 공항에서 기다린 적이 있을 겁니다.이와 관련하여 비행편이 항공사 내부 사...
부천신문  2018-06-29
[하변의 법률이야기] 이타적 자살, 업무상 재해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이타적 자살’ 이란 말 들어보셨나요? ‘이타적 자살’이란 개인이 과도하게 사회에 통합되어 있을 때, 사회적 결속이 너무 강할 때, 그리하여 사회의 가치를 개인의 가치보다 더 중시할 때 일...
부천신문  2018-06-22
[하변의 법률이야기] [하변의 법률이야기] 육체 노동자의 노동 정년
[부천신문] 안녕하세요 법률사무소 하율 부천변호사 하정미입니다.일전에 블로그에 고령화 사회가 진행되면서 일용근로자의 노동가능연한을 만 60세가 아닌 만 65세까지 노동가능연한으로 봐야한다고 판단한 판례를 소개해드린 적이 있는데요.이와 같이 육체 노동자...
부천신문  2018-06-11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부천시 원미구 석천로184번길 28 씨티원빌딩 3층
대표전화 : 032-321-7400  |  팩스 : 032-329-1980  |  E-mail : puchonnp@chol.com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50688  |   등록일 : 2013년 6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 권순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경
Copyright © 2018 부천신문. All rights reserved.